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3-29 오후 10:16:2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 정치·경제·사회 지자체·공공기관 국방·안보 교육 건강·환경·안전 글로벌(외신) 문화·예술 연예·스포츠
국방·안보
  최종편집 : 2020-03-29 오후 10:16:20
출력 :
[국방·안보] 육군훈련소 생활관, 교도소 독방보다 작아 논란
[서울,옴부즈맨뉴스] 강태훈 기자 = 육군훈련소에서 훈련병 1명 공간의 크기가 교도소 독방보다 작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또한 침상형 생활관 생활이 폐렴의 주요 원인이 될 수 있어 논란이다. 31일 국회 국방위..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1월 02일
[국방·안보] 전투기와 롯데타워가 충돌하면 공군이 배상해야 한다
[서울, 옴부즈맨뉴스] 강태훈 기자 = 만일 전투기와 롯데타워가 충돌하면 누구에게 책임이 있는걸까? 그 책임은 공군에게 있다는 합의서가 나와 논란이다.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31일
[국방·안보] 이지스함-잠수함 설계도도, 北해커에 털려...
[서울, 옴부즈맨뉴스] 김기호.변동주 국방취재본부장 = 북한이 지난해 4월 이지스함 등 군함과 민간 선박 건조 분야에서 독보적인 역할을 하는 대우조선해양을 해킹해 4만 건의 내부 자료를 빼돌린 사실이 드러났다...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31일
[국방·안보] 박범계 ˝성남헬기장 제2롯데월드서 훤히 보여, 문제 심각해˝
[서울, 옴부즈맨뉴스] 강태훈 기자 =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제2롯데월드에서 확인할 수 있는 성남비행장을 문제 삼았다. 27일 박 의원은 본인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성남비행장은 대통령전용기가 이착륙..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27일
[국방·안보] 몸으로 수류탄 막은 한국계 김신우 병장 병원, 평택 미군기지서 `부활`
[평택, 옴부즈맨뉴스] 한만수 취재본부장 = 2007년 6월 이라크에서 '테러와의 전쟁' 임무를 수행하던 미군 병력이 이동 중 적군의 매복 공격을 받았다. 그때 의무병이었던 한국계 김신우(23) 병장이 부대원들에게 날..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23일
[국방·안보] `음주사격·갑질`에도 대령 진급...˝수도군단장이 봐준 의혹˝
[국회, 옴부즈맨뉴스] 김종진 출입기자 = 규정을 위반한 '음주사격'에 안하무인 '갑질'까지 드러난 군 지휘관이 솜방망이 처벌을 받고 오히려 영전까지 할 수 있었던 것은 징계권자의 석연치 않은 '제 식구 감싸기' ..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18일
[국방·안보] 군용 위장크림에서 유해성분 나와 논란
[서울, 옴부즈맨뉴스] 강태훈 기자 = 전장터에서 장병들을 적들로부터 보호해주는 위장크림에서 유해성분이 대거 발견됐다. 위장크림은 지난 2007년 보급품목에서 제외된 후 사실상 장병들이 사비로 구입해야 하는 ..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17일
[국방·안보] [단독] 살충제 달걀 먹이는 군대, 군인은 모르모트인가?
이제는 가라앉을 줄 알았던 살충제 달걀 문제가 다시 세간의 화제가 됐다. 군 장병들이 살충제 성분이 검출된 달걀 3만 여개를 이미 먹은 사실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게다가 이 농장은 살충제 사태가 처음 불거졌던 ..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17일
[국방·안보] 부하 여군 성폭행 해군 대령에 군사법원 1심 징역 17년 선고
[서울, 옴부즈맨뉴스] 김기호 국방전문취재본부장 = 부하 여군을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현역 해군 대령이 군사법원 1심에서 징역 17년을 선고받았다.군 관계자는 16일 "해군본부 군사법원이 오늘 여군 A 대위를 성..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17일
[국방·안보] 美 전략무기 한반도 총집결..대북 압박도 좋지만 이러다가...
[서울, 옴부즈맨뉴스] 황순용 국방전문기자 = 내일(16일)부터 시작되는 한미 연합 해상 훈련에 참가하기 위해 미군의 핵 추진 항공모함이 우리나라로 온다.이에 앞서 도착한 핵 잠수함과 이번 주 서울 항공우주전시..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15일
[국방·안보] 軍 ˝北 이동식 발사차량 여러 대 이동 포착˝..내주 고비
[서울, 옴부즈맨뉴스] 김기호 취재본부장 = 한동안 잠잠하다 싶었는데 북한 내부에서 이동식 발사 차량 여러 대가 움직인 정황이 포착됐다. 군 당국은 즉각적인 도발 징후는 없다고 밝혔지만 다음 주 한미 연합훈련..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15일
[국방·안보] 박찬주 공관병 갑질 무혐의
[서울, 옴부즈맨뉴스] 강태훈 기자 = 박찬주 육군 대장의 공관병 갑질행태가 무혐의 처리되서 논란이다.박 대장은 뇌물수수 등의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하지만, 사회적으로 지탄을 받았던 공관병 갑질은 무혐의 처..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11일
[국방·안보] 김정은 참수작전, 북한에 해킹당해
[서울, 옴부즈맨뉴스] 강태훈 기자 = 김정은 참수작전과 관련된 내용이 북한군으로부터 해킹당한 사실이 드러났다.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의원은 10일 "작년 9월 국방통합데이터센터가 북한인 추..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10일
[국방·안보] 北, 노동당 창건일 72주년..도발 예의주시
[서울, 옴부즈맨뉴스] 김기호 국방취재본부장 = 북한이 노동당 창건 72주년 기념일(10일)을 맞아 장거리 미사일 발사 등 추가 도발할 가능성에 정부가 북한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앞서 정부는 북한이 당 창건일..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10일
[국방·안보] `귀신잡는` 해병대, 장병잡은 귀신들..˝구타·가혹행위 여전˝
[국회, 옴부즈맨뉴스] 김승호 취재본부장 = 해병대 내부의 구타와 가혹 행위가 심각한 수준이라는 지적이 제기됐다.9일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국민의당 김중로 의원이 국방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09일
[국방·안보] 부사관 전역군인 갈 때가 없다 → 44% 비정규직, 연금대상 겨우 42%
[국회, 옴부즈맨뉴스] 김기호 국방취재본부장 = 최근 6년 동안 전역한 부사관 이상 간부들의 44%가 비정규직으로 취업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런 가운데 군인연금의 수혜를 받지 못하는 전역군인도 58%에 달해 대..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10월 06일
[국방·안보] 육군중령 초소에서 음주사격 논란
[서울, 옴부즈맨뉴스] 강태훈 기자 = 육군 17사단 3경비단장이었던 A중령이 술에 취해 채 자신이 지휘하는 부대의 해안초소를 방문해 초병의 소총으로 음주 사격을 하는 등 물의를 빚은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이..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09월 29일
[국방·안보] 공관병 갑질 박찬주, 뇌물수수혐의로 결국 구속
[서울 , 옴부즈맨뉴스] 강태훈 기자=공관병에 대한 '갑질' 의혹을 받는 박찬주(59) 육군 대장이 21일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됐다. 국방부는 이날 "국방부 보통군사법원은 오후 5시 40분경 뇌물수수 등의 혐의를 받..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09월 22일
[국방·안보] 45년된 美중고헬기 1500억에 산 국방부, 제정신인가?
[서울, 옴부즈맨뉴스] 강태훈 기자 = 최근 박근혜 정부 때 국방부가 45년된 중고 미국 헬기를 1500억원을 들여 구입한 사실이 알려졌다. 게다가 구입했던 헬기들은 부품교환이나 정비조차 할 수 없는 사실이 알려져 ..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09월 19일
[국방·안보] [단독] 김종대의 문재인 푸들발언, 취소안해
[서울, 옴부즈맨뉴스] 강태훈 기자 = 김종대 정의당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을 푸들로 비유한 발언에 대해 취소한 적 없고, 앞으로도 그럴 계획이 없다고 밝혀 화제다.김종대 의원은 지난 14일 국민TV에서 진행하는 '..
옴부즈맨 기자 : 2017년 09월 15일
   [1] [2] [3] [4] [5]  [6]  [7] [8] [9] [10]       
 
포토&동영상
가장 많이 본 뉴스
아고라
OM인물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
상호: 옴부즈맨뉴스 / 주소: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덕산로 277번길 51-21 / 발행인: 김영애. 편집인: 김호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애
mail: ombudsmannews@gmail.com / Tel: (031)967-1114 / Fax : (031)967-113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175 / 등록일2015-02-25
Copyright ⓒ 옴부즈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