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7-04 오후 11:06:1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 정치·경제·사회 지자체·공공기관 국방·안보 교육 건강·환경·안전 글로벌(외신) 문화·예술 연예·스포츠
뉴스 > 지자체·공공기관

서울 강서구, 5064 중장년 1인 가구를 지켜라!

강서구, 만 50~64세 중장년 1인 가구 17,715명 대상
실태조사 통해 위기가구에 대한 맞춤형 공적지원, 민간자원 연계

옴부즈맨 기자 / ombudsmannews@gmail.com입력 : 2020년 06월 30일 18시 14분
↑↑ 복지대상자 방문상담 (사진 = 강서구청 제공)
ⓒ 옴부즈맨뉴스

[서울 강서, 옴부즈맨뉴스] 전주현 취재본부장 =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위기상황에 처한 중장년 1인 가구를 선제적으로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5064 중장년 1인 가구 실태조사’에 나선다.

주로 노년층의 일로 여겨졌던 고독사가 최근 중장년층에게도 잇따르고 있는 만큼 중장년층에 대한 실태조사와 지원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구는 은퇴, 생활고 등 각종 위기상황에 처한 중장년 위기가구 지원을 위해 ‘중장년 1인 가구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우선 오는 8월까지 지역 내 거주하는 만 50세~64세 1인 가구 17,715명을 대상으로 비대면 설문조사를 실시한다.

개별 가구에 우편으로 QR코드가 포함된 실태조사 안내문을 송부하고, 대상자가 안내문에 따라 스마트폰 카메라로 QR코드를 촬영하면 설문조사 페이지로 연결돼 설문조사에 참여할 수 있다.

구청 홈페이지에 접속하여(소식광장-공지/새소식-5064 중장년 1인 가구 실태조사 실시) 설문조사에 참여할 수도 있다.

또한 인터넷 활용이 어려운 대상자를 위해 전화를 통한 설문조사도 진행한다.

설문조사 내용은 ▲주거환경 ▲경제활동 ▲건강상태 ▲사회관계 ▲복지서비스 욕구 ▲동 주민센터 복지플래너 상담 희망 여부 등이다.

구는 비대면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추가 조사와 지원이 필요한 위기가구를 선정해 방문 실태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건강과 관련한 지원이 필요한 가구는 방문간호사와 함께 방문해 조사한다.

최종 조사결과에 따라 지원이 필요한 위기가구에 대해서는 가구별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지원한다.
공적 지원을 받을 수 있는 가구에 대해서는 ▲국민기초생활보장 ▲서울형 기초보장 ▲국가(서울형) 긴급복지 ▲강서형 긴급구호 등 가구별 맞춤 지원을 실시한다.

다양한 복지 지원이 필요한 가구는 구, 동 사례관리 대상으로 선정해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주거환경개선, 식료품 지원, 생활안부 전화 등이 필요한 가구는 민간자원과 연계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구는 이번 실태조사와 더불어 동 희망드림단 등 지역 내 민간자원과의 협력을 통해 지속적인 위기가구 발굴을 추진해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해 나갈 계획이다.

노현송 구청장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해 실직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장년층이 늘고 있다“라며, ”도움이 필요한 중장년 1인 가구를 적극 발굴하여 다양한 복지혜택이 전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구는 10,374명의 중장년 남성 1인 가구 중 부재자, 조사 거부자 등을 제외한 2,726명에 대해 실태조사를 실시하고 위험군 346명을 발굴해 공적지원과 민간자원 연계 등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바 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복지정책과(☎02-2600-6711)로 하면 된다.
옴부즈맨 기자 / ombudsmannews@gmail.com입력 : 2020년 06월 30일 18시 14분
- Copyrights ⓒ옴부즈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동영상
가장 많이 본 뉴스
아고라
OM인물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
상호: 옴부즈맨뉴스 / 주소: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덕산로 277번길 51-21 / 발행인: 김영애. 편집인: 김호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애
mail: ombudsmannews@gmail.com / Tel: (031)967-1114 / Fax : (031)967-113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175 / 등록일2015-02-25
Copyright ⓒ 옴부즈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