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2-25 오후 11:14: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OM수능노트 OM벼룩시장 OM알바광장 100세 Healing Camp OM상조
뉴스 > 100세 Healing Camp OM상조

꿀같은 황금연휴, ‘20대는 비치웨어, 30대는 패밀리룩’ 찾아

황금연휴 준비하는 2030, 20대와 30대 세대차이 보여
최고관리자 기자 / 입력 : 2014년 06월 25일 10시 29분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04월 29일 -- 황금연휴가 코 앞으로 다가왔다. 5월 1일 근로자의 날부터 6일 석가탄신일까지 하루만 휴가내면 최장 6일까지 쉴 수 있는 황금연휴가 찾아오면서 어떻게 알차게 보낼지 다들 분주한 모습이다. 하지만 같은 황금연휴라도 어떻게 사용할지는 세대에 따라 다른 법. 20대와 30대가 찾은 황금 연휴 아이템의 차이에 대해 알아보자.

패션 전문 쇼핑몰 아이스타일24(www.istyle24.com, 대표 김기호)는 4월 한 달간 연령대별 여행 패션아이템 10종의 구매내역을 분석한 결과, 20대가 가장 많이 찾은 아이템은 비치웨어와 선글라스였다. 30대는 커플룩과 캠핑용품 등을 많이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을 하지 않아 시간적 여유가 있어 비교적 해외여행에 자유로운 20대들은 비치웨어, 선글라스를 구매하는 비중이 높았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2%, 39% 판매량이 증가한 이 아이템들 중 특별히 눈에 띄는 것은 비키니 수영복이었는데 본격적인 여름시즌이 아닌데도 황금연휴 덕분에 폭발적으로 구매량이 늘어나 전년 동기 대비 14배나 증가하기도 했다.

반면, 아이와 가족이 있는 30대들은 서로간에 유대감을 서로 형성할 수 있는 아이템을 많이 선호하는 경향을 보였다. 여행 아이템 중 가장 많이 팔린 커플룩과 패밀리룩은 전년 대비 6배 많이 판매되었고 캠핑용품 판매량도 37% 이상 증가했다. 이미 해당 기간 내 주요 펜션 및 캠핑장들의 예약도 일찌감치 마감된 지 오래다.

아이스타일24 캐주얼 담당 김재원 MD는 “이번 황금 연휴를 맞아 해외여행이나 캠핑 등 외부 활동을 준비하는 사람들이 급증했다”며 “구매 물량이 몰리기 때문에 온라인으로 관련 제품을 구매한다면 2, 3일 먼저 준비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아이스타일24는 4월 한 달간 연령대별 여행 패션아이템 10종의 구매내역을 분석했다.

한편, 아이스타일24는 이번 연휴를 맞아 관련 상품을 다양하게 구매할 수 있는 ‘황금연휴 특가 대전’을 5월 19일까지 진행한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여름 티셔츠, 여름 셔츠, 여름 컬러 팬츠 등을 ‘SUMMER 균일가’로 만나볼 수 있으며 10%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아이스타일24 소개
아이스타일24의 모 기업은 한세실업(대표 이용백)이다. 한세실업은 25년째 OEM으로 의류를 수출하고 있는 글로벌 패션기업으로 베트남, 니카라과, 과테말라, 중구, 인도네시아에서 각각 해외 현지 법인을 운영하고 있고, 주요 바이어는 아베크롬비 앤 피치, 아메리칸 이글 아웃피터스, 갭, 홀리스터, 나이키 등이다. 수출에만 주력했던 한세실업이 2003년 온라인 서점 YES24를 인수하면서 국내로 비즈니스 규모를 확대했다. 한세실업은 YES24의 온라인 기반과 물류 등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istyle24는 차별화된 서비스로 온라인 유통 전문 회사로 발돋움 하고 있다.

출처: 아이스타일24
홈페이지: http://www.istyle24.com

언론 연락처
아이스타일24
브랜드마케팅팀
유승연 주임
02-3270-7643
Email 보내기

홍보회사 피알브릿지
이윤미 대리
02-783-6708
최고관리자 기자 / 입력 : 2014년 06월 25일 10시 29분
- Copyrights ⓒ옴부즈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동영상
가장 많이 본 뉴스
아고라
OM인물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
상호: 옴부즈맨뉴스 / 주소: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덕산로 277번길 51-21 / 발행인: 김영애. 편집인: 김호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애
mail: ombudsmannews@gmail.com / Tel: (031)967-1114 / Fax : (031)967-113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175 / 등록일2015-02-25
Copyright ⓒ 옴부즈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