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1-26 오후 06:30: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 정치·경제·사회 지자체·공공기관 국방·안보 교육 건강·환경·안전 글로벌(외신) 문화·예술 연예·스포츠
뉴스 > 건강·환경·안전

˝아궁이 불 뗐다가˝…잠 자던 제주 일가족 5명 일산화탄소 중독 증세

22일 새벽 제주 주택서 "속 매스껍고 어지럽다" 신고
아궁이에 나뭇가지 태워…고압산소 치료 후 전원 퇴원

옴부즈맨 기자 / ombudsmannews@gmail.com입력 : 2023년 01월 22일 21시 15분
↑↑ 22일 오전 제주시 조천읍 주택에서 아궁이에 불을 떼고 잠이 든 일가족 5명이 일산화탄소 중독 증세를 보여 병원으로 이송됐다.(사진 = 제주동부소방서 제공)
ⓒ 옴부즈맨뉴스

[제주, 옴부즈맨뉴스] 박진우 제주총괄취재본부장 = 설연휴 아궁이에 불을 지피고 잠에 들었던 일가족 5명이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의심되는 증상을 호소해 병원으로 급히 이송됐다. 현재 이들은 치료를 마치고 무사히 퇴원했다.

22일 제주동부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께 제주시 조천읍의 한 주택에서 A씨(50대) 일가족 5명이 속이 메스껍고 어지러움을 호소하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앞서 이날 오전 4시께 집 안에서 잠을 자다 깬 A씨가 몸에 이상이 있음을 감지했고, 나머지 가족들도 비슷한 증세를 보여 119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는 A씨와 그의 아내 B씨·자녀 등 총 5명을 구조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이들은 고압산소 치료 등을 받고 증세가 호전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전날 날씨가 추워져 주택 외부에 있던 아궁이에 나뭇가지 등을 넣어 불을 지핀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A씨 가족이 아궁이로부터 나온 일산화탄소에 의해 중독된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옴부즈맨 기자 / ombudsmannews@gmail.com입력 : 2023년 01월 22일 21시 15분
- Copyrights ⓒ옴부즈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동영상
가장 많이 본 뉴스
아고라
OM인물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
상호: 옴부즈맨뉴스 / 주소: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덕산로 277번길 51-21 / 발행인: 김형오. 편집인: 김호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오
mail: ombudsmannews@gmail.com / Tel: (031)967-1114 / Fax : (031)967-113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175 / 등록일2015-02-25
Copyright ⓒ 옴부즈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