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23 오후 11:18: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설 논설 논평 평론 비평 시론 시민논객
뉴스 > 사설

[사설] 민주당, 당원투표 소탐대실될 수도.. 국민신뢰 잃어

차라리 전당원, 선거비용 838억원 배상운동 벌려야..
민주당, 후보내지 말고 ‘시민후보’ 지지해야..

옴부즈맨 기자 / ombudsmannews@gmail.com입력 : 2020년 11월 05일 09시 00분
↑↑ 할 말을 다하는 사설, 정론직필의 신문, 5천만의 옴부즈맨뉴스!!
ⓒ 옴부즈맨뉴스

더불어민주당이 서울·부산 시장 보궐선거를 위해 당헌을 개정하려 당원투표를 실시했다. 지난달 31일부터 이 달 1일 사이에 진성당원 약 80만명을 상대로 투표를 한 것이다.

하지만 투표 참가자는 과반수에 훨씬 못 미치는 겨우 26%로 이중 86%가 찬성했다. 이를 바탕으로 당헌을 개정하고 서울·부산에 두 후보를 내겠다는 것이다.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5월8일에도 ‘꼼수’ 비례대표당인 더불어시민당과 합당을 위해 전당원 투표를 실시하여 그때에도 22%가 참여하여 84% 찬성으로 이를 실행한바 있다.

이렇듯 민주당은 국민적 명분이 필요할 때마다 ‘전당원투표’라는 해괴망측(駭怪罔測)한 편법을 동원하여 국민들을 호도(糊塗)하여 왔다. 중앙당뿐 아니라 민주당 출신의 지자체 장들 또한 이와같은 꼼수와 변칙, 잔머리와 술수에 뛰어난 지략가들이라해도 과언이 아니다. 우리 국민은 실제 그런 모습들을 곳곳에서 보아왔고, 경험하고 있기 때문이다.

한마디로 ‘정직’하지 못한 공당의 모습이다는 말이다.

우리 국민은 ‘성추행 당’ 이라는 닉네임을 갖고 이 부분에 있어 ‘내로남불’을 보편적 가치로 국민을 우롱하는 민주당에 크게 실망하고 식상해 하고 있다. 이럴 때일수록 담백하고 투명한 대의의 모습을 국민에게 보여주길 기대하고 있으나 자기들이 만든 당헌·당규를 당리당략에 스스로 함몰시키고 있어 국민적 공분이 일고 있음은 주지의 사실이다.

미안하지만 두 시장은 부하를 ‘성추행’하여 한 분은 극단적 선택을 택했고, 또 한 분은 철장행신세가 됐다. 이럴 경우 민주당은 그들의 법에 따라 후보를 내지 않아야 한다. 그런데도 “책임정치” 운운하며 이런 저런 이유를 내세워 “당원들이 원하니 후보를 내겠다”며 민낯을 보이고 있다.

민주당은 성 가치가 실종된 안희정에 이어 수도시장과 제2 수도시장의 파렴치한 행위를 이런 식으로 덮고 국민을 기만하려한다면 선거결과와 관계없이 바로 이어지는 대선에 큰 타격을 입게될 것이다.

소탐대실할 수 있다는 가정이 현실화될 수 있다는 말이다.

민주당은 전당원투표 대신 전당원을 상대로 선거비용 838억원을 보전해주기 위한 모금운동을 벌려 이를 선관위에 쾌척하는 책임있는 모습을 보여 주어야할 것이다. 아울러 후보를 내지말고 참신하고, 유능한 시민후보를 지지하는 통큰 정치, 책임있고 반성하는 자성의 정치로 국민 곁으로 다가서야 할 것이다.

대선을 꿈꾸는 이낙연 대표는 “국민적 감동을 연출”하여야 한다. 당원의 과반수도 참가하지 않는 당원투표는 국민의 마음은커녕 당원의 의중으로 볼 수 없고 따라서 효력이 없다. 후보를 시민에게 돌려주고, 시민이 시장을 선택하도록 ‘사즉생’의 교훈을 터득하기 바란다.
옴부즈맨 기자 / ombudsmannews@gmail.com입력 : 2020년 11월 05일 09시 00분
- Copyrights ⓒ옴부즈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동영상
가장 많이 본 뉴스
아고라
OM인물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
상호: 옴부즈맨뉴스 / 주소: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덕산로 277번길 51-21 / 발행인: 김영애. 편집인: 김호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애
mail: ombudsmannews@gmail.com / Tel: (031)967-1114 / Fax : (031)967-113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175 / 등록일2015-02-25
Copyright ⓒ 옴부즈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