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7-22 오후 10:47: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 정치·경제·사회 지자체·공공기관 국방·안보 교육 건강·환경·안전 글로벌(외신) 문화·예술 연예·스포츠
뉴스 > 정치·경제·사회

靑 ˝강원랜드 부정합격자 226명 전원 직권면직˝

“탈락자 구제는 어려울 듯...시험성적 남아있지 않아”
옴부즈맨 기자 / ombudsmannews@gmail.com입력 : 2018년 03월 16일
↑↑ 청와대 대변인은 15일 춘추관 브리핑에서 강원랜드 채용비리와 관련 부정합격자 226명 전원에 대해 직권면직 등 인사 조처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사진 = 인터넷 캪쳐)
ⓒ 옴부즈맨뉴스

[서울, 옴부즈맨뉴스] 이효녕 취재본부장=청와대는 15일 강원랜드 채용비리와 관련 부정합격자 226명 전원에 대해 직권면직 등 인사 조처를 하기로 결정했다.

강원랜드 채용비리는 현재까지 검찰의 기소 또는 사법부 판결이 이뤄지지 않은 상태로, 향후 공공기관 채용비리의 경우 해당기관 및 감독부처의 조사결과만으로도 징계할 수 있도록 하는 첫 사례를 만든 셈이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임종석 비서실장에게 강원랜드로 대표되는 공공기관의 채용비리 결과를 보고받은 뒤 그 후속 조처를 철저하게, 그리고 속도를 내서 처리할 것을 지시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특히 “채용비리가 드러났는데도 가담자나 부정합격자 처리에 소극적인 공공기관의 책임자에 대해서는 엄중히 책임을 물으라”고 지시했다.

이에 따라 임종석 비서실장은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고 공공기관 부정합격자에 대한 앞으로의 조처 방안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청와대는 강원랜드의 경우 채용비리와 관련해 부정합격한 것으로 확인된 226명 전원에 대해 직권면직 등 인사 조처를 하기로 결정하고, 감독기관인 산업통상자원부와 협의를 시작하기로 했다.

앞서 지난달 5일 강원랜드는 검찰 수사 및 산업통상자원부 조사 결과 점수 조작 등을 통해 부정합격한 것으로 확인된 226명을 업무에서 배제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이와 관련 “문 대통령은 포괄적으로 말씀하셨고, (임 실장이 주재한 수보회의에서) 부정합격한 것이 드러난 강원랜드의 226명은 검찰의 기소나 사법부의 판결 단계 등 법적절차를 아직 밟지는 않았지만, (이들을) 직권 면직 등 사실상 해고하는 방향으로 뜻을 모았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향후 공공기관의 경우 해당 기관 자체 조사 또는 감독 부처의 조사 결과만으로도 이같은 징계조치가 가능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최종 법률적으로 사법처리까지 마치고 난 뒤에 해고하거나 후속 조처를 하면 너무 늦어진다”며 “우선 직권면직 등 조처를 취하고, 해당자가 소송을 하거나 법적으로 대응하면 그 때 거기에 맞춰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옴부즈맨 기자 / ombudsmannews@gmail.com입력 : 2018년 03월 16일
- Copyrights ⓒ옴부즈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동영상
가장 많이 본 뉴스
아고라
OM인물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옴부즈맨뉴스 / 주소: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덕산로 277번길 51-21 / 발행인: 김영애. 편집인: 김호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애
mail: ombudsmannews@gmail.com / Tel: (031)967-1114 / Fax : (031)967-113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175 / 등록일2015-02-25
Copyright ⓒ 옴부즈맨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